See All Global Menu

Learn More



QUICK LINK

WEEKLY BEST

위담한방병원과의 공동개발을 통해 위담만의 차별화된 제품을 만듭니다

추천상품

WEEDAHM CORPORATION믿을 수 있는 건강파트너 위담

위담한방병원과의 공동개발을 통해 위담만의 차별화된 제품을 만듭니다

건강정보

//weedahmmall.co.kr/file_data/woojeim//2020/05/19/d95b7525700fe0d36290feb8d8a67870.jpg

홍삼을 제대로 섭취하려면? 발효홍삼 '위담 홍담소'

홍삼을 제대로 섭취하려면? 발효홍삼 '위담 홍담소'홍삼에는 `진세노사이드`라 불리는 물질이 들어있다. 진세노사이드(Ginsenoside)는 인삼에 있는 사포닌을 일컫는 말로 사포닌은 화학적으로 배당체(配糖體: glycoside)라 부르는 화합물의 일종이다. 사포닌(saponin)은 비누를 뜻하는 희랍어 `sapona`에서 유래되었으며, 수용액에서 비누처럼 미세한 거품을 내는 데서 붙여진 이름이다. 식물의 뿌리, 줄기, 잎, 껍질, 씨 등에 들어있는데, 예전에는 비영양물질로 알려졌으나 최근 항암, 항산화, 콜레스테롤 저하 효과가 밝혀지면서 생리활성물질로 각광받기 시작했다.인삼 사포닌은 다른 식물에서 발견되는 사포닌과는 다른 특이한 화학구조를 가지고 있으며 약리 효능도 특이하여 `인삼(Ginseng) + 배당체(Glycoside)`란 의미로 `진세노사이드(Ginsenoside)`라 불린다. 이것이 홍삼의 여러 가지 유효 성분 중 주된 약리작용을 한다.식약처에서는 홍삼의 기능성을 피로회복, 면역력 증진, 혈소판 응집 억제를 통한 혈액 흐름에 도움, 항산화로 인정하였으며, 홍삼에 가장 많이 함유되어 있는 대표적인 진세노사이드 성분인 Rg1, Rb1, Rg3를 홍삼의 지표성분으로 지정하여 일일섭취량 진세노사이드 Rg1, Rb1 및 Rg3의 합 3~80mg으로 설정하였다.섭취한 홍삼이 우리 몸에 100% 소화, 흡수되면 좋겠지만 안타깝게도 한국인 10명 중 4명이 홍삼을 분해하는 효소가 부족하다는 식약처의 조사결과가 있다. 홍삼이 우리 몸에 흡수되려면 분자구조가 큰 홍삼사포닌이 저분자로 쪼개져야 하는데 이 분해효소를 가지고 있는 한국인이 많지 않다는 것.발효홍삼은 효소나 미생물을 이용해 발효한 홍삼으로 고분자의 홍삼사포닌이 이미 저분자로 쪼개진 형태이기 때문에 체내에서 바로 흡수될 수 있다. 사포닌을 분해하는 효소가 없는 사람이라도 홍삼의 유효 성분을 섭취할 수 있으며, 사포닌 분해효소가 있는 사람의 경우에도 일반 홍삼을 섭취했을 때보다 흡수율이 월등히 높아진다.위담 홍담소는 발효홍삼농축액분말 함유한 제품으로 소화 및 흡수력이 뛰어나며, 1일 섭취량(3포) 당 진세노사이드 Rg1, Rb1 및 Rg3의 합 8mg/g을 섭취할 수 있다. 위담 홍담소는 위담몰에서 구입이 가능하다.​​자료출처: http://www.wowtv.co.kr/NewsCenter/News/Read?articleId=A201703280374&resource=​

//weedahmmall.co.kr/file_data/woojeim//2020/05/19/3f7c25d2ab383f305ad7c5a0ecb02a95.jpg

장건강 체크리스트

장건강 상태 체크리스트 간단한 항목으로 손쉽게 체크해보는 장건강 상태 체크리스트​(주)위담서울시 강남구 역삼로432, 3층080-888-2312www.weedahmmall.co.kr

//weedahmmall.co.kr/file_data/woojeim//2020/05/19/b1c322a03d6f5aafaf6de92584517712.jpg

먹어도 먹어도 허전한 병리적 공복감

먹어도 먹어도 허전한 병리적 공복감​​병리적인 공복감이란 충분히 식사를 했고, 배가 고플 때도 아닌데줄곧 배가 고픈 느낌을 말한다.당뇨병에서는 저혈당 증상이나 당 이용의 저하로 인한 공복감이 흔하다.그래서 공복감은 위장 장애보다는 대사 장애로 흔히 취급한다.회충 등으로 인한 공복감도 마찬가지로 영양소 대사 문제다.위장 문제로 생기는 병리적인 공복감은위염으로 인한 속쓰림과 동반되는 공복감인 경우가 있지만대부분 내장 신경계의 비정상적 반응에 의해 나타나는 경우가 많다.이러한 현상을 쉽게 설명하면,음식을 자신의 위장 능력보다 과하게 섭취했을 때내장 신경계는 이상을 판단하여 뇌에 정보를 보내고,복부 팽만감이나 통증, 구토, 설사 등의 증상을 나타낸다.이는 더 이상 과하게 음식이 유입되지 않도록조절하고 방어하는 일종의 체계화된 프로그램 같은 것이다.그런데 여러 원인, 주로 음식 독소에 의해 신경계가 변성되면충분한 음식을 섭취했음에도 내장 신경계가 제대로 판단하지 못하게 되고뇌에 그릇된 정보를 보내면서 뇌는 오히려 공복 호르몬을 분비하게 된다.이렇게 되면 쉽게 배가 고파지거나 공복감이 생겨 과식하게 되고,음식을 안 먹으면 못 견디는 과도한 식탐 현상이 생기거나,저녁 늦게 먹고 자야 편해지는 등 습관적인 폭식 현상이 일어난다.문제는 이런 경우에 대부분 당뇨병이나 암, 각종 대사 증후군, 피부 질환,중풍 위험 인자의 상승 등 더 큰 문제가 발생하게 되고,이는 나아가 위장 신경계의 가장 중요한 기능 중에 하나인​독소물질에 대한 위험 감지 기능을 손상시킨다는 것이다.그리고 음식으로 인한 독소를 마구 받아들이면서 결국 몸이 손상되는 것을​그대로 방치하는 위험한 상태가 된다.​​자료출처: 밥통대반란, 최서형 지음​

베스트 리뷰